시) 십 년

2018.06.20 06:00

십 년을 보았던 여자 

술 마시는 남자 싫다더니 

술꾼 만나 살다 지쳤다고 

 

 

십 년을 사귄 여자 

거친 내가 그리 밉다더니 

건달 만나 비루하게 살고 

 

 

십 년을 살았던 여자 

감당치 못한 짐승 만들더니 

냉정하게 돌아서고 웃고 

 

 

십 년이란 세월 견딘 여자 

삐꺽 삐꺽 페달 밟을 때 

기름 먹지 않는 녹슨 체인 

바튼 숨 내던 자전거 신세 

 

 

짓밟고 바닥에 팽개쳤던 건 

못내 까무러져도 결국 패악질 

 

 

십년이 백년이 되도록 

그렇게 끝내지 못해서 

 

 

남자가 되지 못한 여자 

여자가 되기 힘든 남자 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시) 십 년  (0) 2018.06.20
시) 그녀를 사랑해줘요  (0) 2018.06.15
시) 뒤꿈치  (0) 2018.06.10
시) 코스모스  (0) 2018.06.04
시) 주인  (0) 2018.05.28
시) 술 한 병에 시 한 수  (0) 2018.05.24

티스토리 툴바